'파키라·백량금·멕시코소철·박쥐란·율마', '미세먼지 감소 효과' 입증
'파키라·백량금·멕시코소철·박쥐란·율마', '미세먼지 감소 효과' 입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거실(20㎡)에 잎 면적 1㎡의 화분 3∼5개면 초미세먼지 20% 감소
농촌진흥청은 지난 4년 동안 여러 종의 실내식물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식물이 실내 미세먼지를 줄이는 데 효과가 있음을 과학적으로 밝혀냈다고 최근 밝혔다.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농촌진흥청은 지난 4년 동안 여러 종의 실내식물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식물이 실내 미세먼지를 줄이는 데 효과가 있음을 과학적으로 밝혀냈다고 최근 밝혔다.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비즈월드] 그동안 특정 식물이 공기를 정화한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었습니다. 하지만 식물이 미세먼지까지 줄인다는 사실이 실험을 통해 입증돼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이하 농진청)은 지난 4년 동안 여러 종의 실내식물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식물이 실내 미세먼지를 줄이는 데 효과가 있음을 과학적으로 밝혀냈다고 최근 밝혔습니다.

해당 실험은 챔버에 미세먼지(입자의 크기에 따라 지름이 10㎛ 이하인 미세먼지(PM 10), 지름이 2.5㎛ 이하(PM 2.5)인 초미세먼지로 나뉨)를 공기 중으로 날려 3시간 둔 후 가라앉은 큰 입자는 제외하고 초미세먼지(PM 2.5) 300μg/㎥ 농도로 식물 있는 밀폐된 방과 없는 방에 각각 넣고 4시간 동안 조사됐습니다.

그 결과 미세먼지를 육안으로 볼 수 있는 가시화 기기를 이용해 식물이 있는 방에서 초미세먼지가 실제 줄어든 것을 확인했다고 농진청 측은 설명했습니다.

농진청은 이와 함께 초미세먼지를 없애는 데 효과적인 식물도 선발했습니다. 이는 잎 면적 1㎡ 크기의 식물이 4시간 동안 줄어든 초미세먼지 양 기준으로 우수한 식물들로 ▲파키라(4시간 동안 줄어든 초미세먼지 양 155.8ug/㎥) ▲백량금(142.0) ▲멕시코소철(140.4) ▲박쥐란(133.6) ▲율마(111.5) 등 5종입니다.

초미세먼지 ‘나쁨’(55ug/㎥)‘인 날 기준으로 20㎡의 거실에 잎 면적 1㎡의 화분 3∼5개를 두면 4시간 동안 초미세먼지를 20% 정도 줄일 수 있었습니다.

생활공간에 공간 부피 대비 2%의 식물을 넣으면 12∼25%의 미세먼지가 줄어 들어 기준을 20%로 잡고 적합한 식물 수를 조사했습니다. 앞으로 추가 연구를 통해 국가의 미세먼지 저감 목표인 30%까지 줄일 계획이라고 농진청 측은 설명했습니다.

전자현미경으로 잎을 관찰한 결과,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효율적인 식물의 잎 뒷면은 주름 형태였습니다. 보통인 식물은 매끈한 형태였고 효율이 낮은 식물은 표면에 잔털이 많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잔털은 전기적인 현상으로 미세먼지 흡착이 어려운 것으로 추정됐습니다.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앞서 농진청에선 식물의 공기 정화 효과를 높이기 위해 공기를 잎과 뿌리로 순환하는 식물-공기청정기인 ‘바이오월’을 개발했습니다.

바이오월은 공기청정기처럼 실내 공기를 식물로 순환시켜 좀 더 많은 공기를 정화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화분에 심은 식물에 비해 미세먼지 저감 효과가 7배 정도 높았습니다. 화분에 심은 식물의 시간당 평균 저감량은 33ug/㎥인데 비해, 바이오월은 232ug/㎥에 달했습니다.

농진청은 공기정화식물 효율을 높이기 위해 공기청정기 기능과 결합한 바이오월을 개발해 2013년 이후 19건의 기술이전 실적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생활공간에서 식물 소비 촉진을 유도해 화훼 농가 소득이 6332억원에서 8180억원으로 늘어났습니다.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사진=농촌진흥청 제공

또 잎→토양→뿌리 미생물 오염공기 순환 시스템은 2013년부터 2018년 사이에 관련 특허 7건을 출원하기도 했습니다. 2018년에는 ‘건물 공조시스템 융합형 바이오월(Bio wall)’ 개발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습니다. 이 특허 기술은 건물 아트리움, 현관 등에 설치한 벽면녹화와 건물 공조시스템을 연결하는 것입니다. 같은 해 사무실, 가정에서 활용할 수 있는 ‘소형 바이오월 개발’에 대한 국제 특허도 냈습니다.

정명일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도시농업과장은 “미세먼지를 줄이는데 우수한 식물 선정과 효율을 높이는 시스템 개발뿐만 아니라 사무공간과 학교에 적용하는 그린오피스, 그린스쿨 연구도 추진하고 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1226호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봉호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미디어
  • 제호 : 비즈월드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339-81-01207)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최순희
  • 편집인 : 최순희
  • 비즈월드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비즈월드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