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6 01:15 (월)
[비즈헬스] 대웅제약, '보툴리눔톡신 균주 전쟁' 굳히기 들어가
[비즈헬스] 대웅제약, '보툴리눔톡신 균주 전쟁' 굳히기 들어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美 ITC에 메디톡신 약사법 위반 등 추가 자료 제출 요청
예비판정 이달 5일에서 다음 달로 연기…최종 판정 11월 전망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와의 '보툴리눔톡신 균주 전쟁'을 끝내기 위한 마무리 작업에 들어갔다. 사진=비즈월드 DB

[비즈월드]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와의 '보툴리눔톡신 균주 전쟁' 굳히기에 들어갔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대웅제약과 메디톡스는 현재 보툴리눔톡신을 둘러싼 갈등을 겪고 있다. 지난 2016년 대웅제약이 보툴리눔톡신 '나보타'를 출시한 후 메디톡스가 자사 제품인 '메디톡신'의 균주 도용 의혹을 제기하며 싸움은 시작됐다.

메디톡스는 회사 직원이 대웅제약으로 이직하면서 균주를 무단으로 도용했다고 주장했으며 대웅제약은 이에 강하게 반발했다. 이에 메디톡스는 영업비밀 침해 등으로 한국과 미국에서 소송을 걸었다.

지루하게 이어진 이 전쟁의 핵심은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 판정이다. ITC 판정에 따라 승소한 업체는 미국 등 해외 시장에서 입지를 확보하며 시장 확대에 탄력을 받을 수 있지만 패소한 쪽은 직격탄을 맞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실제로 ITC 결과가 현재 진행 중인 민사소송 등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전망이며 패소 업체는 이미지는 물론 신뢰도에 치명상을 입게 된다.

ITC는 지난 2월 최종 판단 전 마지막 절차인 심리를 진행했다. 대웅제약과 메디톡스는 심리 전 ITC의 요청에 따라 자신이 주장하는 증거를 제출했으며 이에 앞서 보툴리눔톡신 제제의 균주 유전자 염기서열을 분석하는 감정 등을 진행했다.

ITC 재판부는 양측의 의견을 듣고 검토를 거쳐 오는 5일 예비 판정을 내린 후 10월 6일 최종 결론을 내릴 계획이었다. 그러나 최근 대웅제약이 ITC에 추가 서류를 제출하겠다는 입장을 전달하면서 예비판정일을 다음 달 6일로 미뤘다. 예비판정일이 한 달 미뤄지면서 최종 판정 역시 10월 6일에서 11월 6일로 조정됐다.

대웅제약은 추가 서류를 통해 원하는 결과를 얻는다는 전략이다. 메디톡스가 국내에서 무허가 원액을 사용해 메디톡신을 제조하는 등 약사법을 위반했다는 사실 등을 ITC에 제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승기를 잡은 대웅제약이 굳히기에 들어간 움직임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메디톡스의 메디톡신은 제조할 때 사용하는 균주가 포자를 형성하지 않는다. 대웅제약은 공식 감정에서 나보타의 균주가 포자를 형성한다는 점을 보여주며 서로의 제품이 다르다는 점을 입증했다. 이에 유리한 위치에 오른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의 부정행위를 알려 균주 전쟁을 승리로 마무리 한다는 계획이다.

한 업계 관계자는 "ITC 판정은 대웅제약과 메디톡스의 균주 전쟁 핵심이자 승패를 좌우할 판결이다. 승소한 쪽은 시장에서 입지를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겠지만 패소한 쪽은 직격탄을 맞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불쌍한 메디톡스 2020-06-03 16:44:56
메디톡스 직원들 빼돌려 기밀빼내고 언플 오지게 하는 대기업. 공무뤈 인맥 다 써서 상폐시키려는 거 같은데... 진짜 하나님이 두렵지 않은 사람들.

박건형 2020-06-03 13:29:33
불쌍한 메디톡스 힘내라^~^
대웅 지금이라도 양심고백하는 것이 어떨지 참으로 아쉽네요 아무리 돈이 좋아도 이건 아닌듯,,,,,

오윤아 2020-06-03 11:56:55
부정행위 알려서 승기릉 잡는 다는 그 계획 소름돋네요.
대웅제약은 대한민국을 마음대로 움직이는 기업인가 보군요
안 훔쳤으면 염기서열 공개하든 마굿간을 공개하면 될 일인데.. 굳이 상대방회사 흠집잡아 여론몰이할 이유가 없을 듯

대웅이 승기를 잡았대 2020-06-03 11:53:32
유리한 위치에 오른 대웅제약이 메디톡스의 부정행위를 알려 균주 전쟁을 승리로 마무리 한다는 계획이다.

우리나라에서 벤처기업하면 기자님이 밝혀주신 대기업 계획대로 됩니다. 균주 훔쳐간거랑 메디톡스 부정행위랑 별개 사건인 거 같으나 결국에는 대기업의 승리계획!!!
전직원 빼돌려 부정행위 신고해주면 검찰 식약처 일사분란하게 협조해주니 자신있을 겁니다.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