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위해 라벨까지 없앴다”…롯데칠성, 국내 최초 무(無)라벨 생수 출시
“환경 위해 라벨까지 없앴다”…롯데칠성, 국내 최초 무(無)라벨 생수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칠성은 최근 국내 생수 브랜드 최초로 페트병 몸체에 라벨을 없애 친환경성을 높인 ‘아이시스8.0 ECO’ 1.5L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롯데칠성 제공
롯데칠성은 최근 국내 생수 브랜드 최초로 페트병 몸체에 라벨을 없애 친환경성을 높인 ‘아이시스8.0 ECO’ 1.5L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롯데칠성 제공

[비즈월드] 최근 유통업계의 화두는 친환경입니다. 정부까지 나서 환경관련 부분을 꼼꼼하게 챙기면서 업체들이 아이디어를 쏟아내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한 음료업체가 분리수거 등이 용이하도록 제품에서 라벨지를 없앤 제품을 선보여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롯데칠성은 최근 국내 생수 브랜드 최초로 페트병 몸체에 라벨을 없애 친환경성을 높인 ‘아이시스8.0 ECO’ 1.5L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이 제품은 개봉·음용 후 바로 분리 배출할 수 있어 페트병에서 라벨을 떼어내는 번거로움을 없앴습니다. 게다가 라벨 사용량은 줄이고 분리배출 편의성과 페트병 재활용 효율을 높였습니다.

롯데칠성 측은 “환경보호에 대한 의식 수준은 높지만 바쁜 일상으로 분리배출 실천이 어려운 현대인에게 편리함과 분리배출 참여에 대한 만족감을 제공하고 친환경 생수로서 아이시스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해당 제품을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제품은 라벨을 사용하지 않는 대신 제품명을 페트병 몸체에 음각으로 새겨 넣고 상징색인 핑크색을 병뚜껑에만 적용해 간결하고 세련된 디자인을 살렸습니다. 정사각형 몸체 중간에 홈을 만들어 그립감을 높인 점이 특징입니다.

기존 라벨에 포함되어 있던 제품명, 수원지, 무기물 함량 등 정보는 병뚜껑 포장 필름에 인쇄했습니다. 전체 표기사항은 묶음용 포장박스에 기재했습니다.

롯데칠성은 무라벨 생수를 통해 올해 약 540만 장(무게 환산 때 약 4.3t)의 포장재 발생량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아이시스 8.0 ECO 생수 제품은 2박스 묶음(박스당 6본) 단위로 롯데칠성 온라인 공식몰인 ‘칠성몰’과 기타 온라인 채널에서 판매합니다.

롯데칠성은 지금까지 페트병 경량화, 라벨 분리 배출이 용이한 에코탭 도입 했으며, 질소가스 충전을 통한 페트병 경량화를 검토하는 등 친환경을 위한 포장재 개선 활동에 나서고 있습니다.

롯데칠성 관계자는 "앞으로도 재활용이 편리한 친환경 제품을 더욱 확대해 맑고 깨끗한 환경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86, 522호(도화동 창강빌딩)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훈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뉴스
  • 제호 : 비즈월드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273-81-01343)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김혜성
  • 편집인 : 김혜성
  • 비즈월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비즈월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