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누비는 배달로봇”…우아한형제들, 건국대에서 ‘캠퍼스 로봇배달’ 시범운영
“캠퍼스 누비는 배달로봇”…우아한형제들, 건국대에서 ‘캠퍼스 로봇배달’ 시범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부터 12월 20일까지, 건대교내에 자율주행 배달로봇 5대 배치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5대의 자율주행 배달로봇을 배치하고 ‘캠퍼스 로봇배달’ 시범운영에 들어갔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5대의 자율주행 배달로봇을 배치하고 ‘캠퍼스 로봇배달’ 시범운영에 들어갔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비즈월드]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5대의 자율주행 배달로봇을 배치하고 ‘캠퍼스 로봇배달’ 시범운영에 들어갔습니다.

이 ‘캠퍼스 로봇배달’은 교내에서 배달의 민족 앱으로 주문을 하면 자율주행 배달로봇 ‘딜리'가 주문자가 있는 곳까지 음식을 가져다주는 무인 배달서비스입니다. 운영 기간은 25일부터 12월 20일까지로 한정했습니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건국대 9개 장소에 배달로봇 정류장을 설치했습니다. 각 정류장에는 QR코드가 부착됐습니다. 주문자는 배달의 민족 앱으로 QR코드를 찍어 가게목록을 확인하고 메뉴를 골라 결제하면 됩니다.

이후 배달은 배달로봇 ‘딜리’가 하게 됩니다. 딜리는 주문과 동시에 매장으로 출발하고 매장에서 음식을 실은 뒤에는 주문자가 있는 정류장까지 최적의 경로로 찾아가게 됩니다. 주문접수가 완료되면 주문자에게 알림톡이 발송됩니다. 주문자는 알림톡 링크를 통해 딜리가 오는 과정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정류장에 도착한 딜리는 주문자에게 도착알림도 보냅니다.

배달로봇 ‘딜리'는 6개의 바퀴로 주행하고 라이더센서로 장애물을 감지합니다. 이동속도는 안전을 위해 시속 4~5㎞ 수준으로 맞췄습니다. 1회 충전에 8시간 이상 주행할 수 있고 라이트가 장착되어 있어 야간주행도 가능합니다. 한 번에 음료 12잔 또는 샌드위치 6개를 배달할 수 있습니다.

캠퍼스 로봇배달에 입점한 음식점은 건국대 교내에 있는 ‘주니아서브’, ‘김밥천국’, ‘포르스’ 등 3곳입니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건국대 캠퍼스 안에서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최소 주문금액이 없어 김밥 한 줄, 커피 한 잔도 부담없이 배달시킬 수 있습니다. 배달비는 없습니다. 시범운영 기간 주문자에게 매일 3000원 할인쿠폰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가을 캠퍼스 로봇배달을 앞두고 6주 동안 비공개 테스트를 진행했습니다. 테스트 기간 배달로봇 ‘딜리'는 245건의 주문을 처리하며 272㎞를 주행했습니다. 서비스만족도는 7점 만점애 6.2점으로 높았습니다.

김요셉 우아한형제들 로봇 딜리버리 이사는 “캠퍼스 로봇배달은 학생들에게 자율주행 배달로봇을 앞서 이용할 수 있는 경험을 선사하고, 음식점 점주에게는 가게운영 효율성을 제공하는 프로젝트이다”며 “앞으로 서비스가 확대되면 이용자는 더 편리한 언택트 배달서비스를 누릴 수 있고 음식점은 로봇배달을 통한 추가매출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5월 건국대학교와 배달로봇 상용화를 위한 산학협력을 맺고 9월부터 비공개로 자율주행 배달로봇 테스트를 진행해왔습니다. 현재는 건국대 디지털커뮤니케이션 리서치센터(DCRC)와 ‘로봇·인간 상호작용과 공존양식에 대한 연구’를 함께하고 있습니다.

우아한형제들은 외식업 분야를 혁신할 수 있는 다양한 미래형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2017년부터 외식업 미래기술에 대한 투자와 개발을 시작해 이달 18일에는 서빙로봇 렌털 프로그램을 출시했고 미국 UCLA 로멜라 연구소와 요리로봇 개발에 착수하는 등 구체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86, 522호(도화동 창강빌딩)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재훈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뉴스
  • 제호 : 비즈월드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273-81-01343)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김혜성
  • 편집인 : 김혜성
  • 비즈월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비즈월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