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다시 돌아 온 소주 '진로'의 첫 TV-CF 공개
하이트진로, 다시 돌아 온 소주 '진로'의 첫 TV-CF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귀여운 두꺼비 캐릭터 등장, 위트 있게 전달
돌아온 진로의 등장감과 깔끔한 맛 강조
하이트진로는 뉴트로 이미지르 앞세워 새롭게 출시한 '진로'의 TV-CF 공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이 광고는 오는 5월 17일부터 CATV와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뉴트로 이미지르 앞세워 새롭게 출시한 '진로'의 TV-CF 공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이 광고는 오는 5월 17일부터 CATV와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비즈월드] 새로운 콘셉트로 돌아 온 '진로'의 첫 번째 TV-CF가 공개됩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뉴트로 이미지르 앞세워 새롭게 출시한 '진로'의 TV-CF 공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고 15일 밝혔습니다. 이 광고는 오는 5월 17일부터 CATV와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방영될 예정입니다.

히사 측은 새로운 진로의 출시를 대대적으로 알리고, 진로만의 초깔끔한 맛을 젊고 트렌디한 감성으로 전달하고자 TV광고를 제작하게 됐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돌아온 진로'와 '주점' 등 총 2편으로 제작된 이번 광고는 진로의 상징, 두꺼비가 귀엽고 엉뚱한 캐릭터로 등장해 메시지를 전달합니다.

먼저 '돌아온 진로' 편은 진로 브랜드의 정통성을 환기시키며 '진로'의 컴백을 알립니다. ‘진로’의 역사가 담긴 사진들과 우리나라 최초의 CM송이었던 ‘야야야차차차’ 광고, 두꺼비 소주잔 등이 20대 소비자에게는 새로움을, 중장년 소비자에게는 향수를 자극합니다.

'주점' 편은 현대적 감각으로 재탄생한 진로의 깔끔한 맛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젊은 주당들의 술자리에 나타난 두꺼비 캐릭터가 깔끔한 맛을 강조하기 위해 테이블 위를 깔끔하게 치우고 진로 한 병을 놓으면, '초깔끔' 이라는 나레이션과 '소주의 원조 진-로' 자막으로 마무리됩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1924년 출시된 원조 소주 진로를 현대적으로 복원한 ‘진로’의 출시를 임팩트 있게 전달하기 위해 두꺼비 캐릭터를 활용한 광고를 제작했다”며 "앞으로도 두꺼비 캐릭터를 중심으로 젊은 세대들과 소통하며 브랜드 정통성 계승은 물론 신선함을 함께 창출할 수 있는 마케팅 활동을 펼쳐나가겠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 4월 소주의 원조 진로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진로'를 출시, 뉴트로 트렌드에 열광하는 젊은 세대는 물론 70-80년대 진로를 즐겼던 중·장년층의 향수를 자극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진로’는 70-80년대 패키지 및 라벨을 재현해 패키지 디자인에 적용하고 주질도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알코올 도수 16.9도로 깔끔하고 마시기 편하게 완성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1226호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봉호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미디어
  • 제호 : 비즈월드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339-81-01207)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최순희
  • 편집인 : 최순희
  • 비즈월드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비즈월드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