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파주 금화공원에 'mom편한 놀이터' 6호점 오픈
롯데그룹, 파주 금화공원에 'mom편한 놀이터' 6호점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들이 직접 만드는 놀이터' 콘셉트 첫 적용…올해 12호점까지 오픈 목표
롯데는 18일 경기 파주시 금화공원에 'mom편한 놀이터' 6호점을 오픈했다. 사진은 'mom편한 놀이터' 6호점 현판 전달식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 왼쪽부터) 파주시청 정명기 환경수도사업단장, 더불어민주당 박정 국회의원,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 오성엽 사장. 사진=롯데그룹 제공
롯데는 18일 경기 파주시 금화공원에 'mom편한 놀이터' 6호점을 오픈했다. 사진은 'mom편한 놀이터' 6호점 현판 전달식을 진행하는 모습. (사진 왼쪽부터) 파주시청 정명기 환경수도사업단장, 더불어민주당 박정 국회의원,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 오성엽 사장. 사진=롯데그룹 제공

[비즈월드] 롯데그룹은 지난 18일 경기 파주시 금화공원에 ‘mom편한 놀이터’ 6호점을 오픈했고 밝혔습니다.

이날 오픈 행사에는 더불어민주당 박정 국회의원(파주시을), 파주시청 정명기 환경수도사업단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정회영 배분사업본부장,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 오성엽 사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mom편한’은 롯데가 엄마의 마음이 편안한 세상을 만들겠다는 의지로 2013년 론칭한 롯데의 사회공헌 브랜드입니다. ‘mom편한 놀이터’는 전국 곳곳에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친환경 놀이터를 지원하는 프로젝트로 지난 2017년 8월 부산시 동래구에 1호점을 오픈한 이후 지난해까지 다섯 개의 놀이터를 완성했습니다.

롯데그룹은 올해 아이들에게 안전하고 창의적인 놀이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mom편한 놀이터’를 12호점까지 늘린다는 계획입니다.

한편 이번에 파주 금화공원에 오픈한 ‘mom편한 놀이터’ 6호점은 ‘놀이워크숍’을 통해 어린이들이 직접 만든 최초의 놀이터입니다.

놀이워크숍이란 놀이터가 만들어질 공간에서 놀이터디자인 게임 및 놀이터 꾸미기 등 아이들이 재미있는 놀이활동을 즐기며 다양한 의견들을 내는 프로그램입니다.

이때 모인 의견들은 놀이공간 설계에 실제 반영됐습니다. ‘mom편한 놀이터’ 6호점의 경우 지난해 말 인근지역 초등학교 어린이 20여명이 놀이워크숍에 참가해 다양한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그리고 평균보다 긴 미끄럼틀, 미끄러지지 않는 바닥, 애완동물이 놀이터에 들어오는 것을 막아주는 펜스 등 실제 본인들이 생각했던 놀이터가 동네에 생기자 어린이들은 더욱 만족했다고 롯데그룹 측은 설명했습니다.

오성엽 롯데지주 사장은 “이번 mom편한 놀이터는 어린이들이 다양하고 창의적인 의견을 직접 내어 준 덕에 더 큰 사랑을 받을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게 됐다”며 “앞으로도 롯데는 전국 곳곳에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퍼져나가도록 mom편한 놀이터를 꾸준히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롯데그룹은 ‘mom편한’ 브랜드의 프로그램으로 전방 군 부대 육아환경 개선을 위한 ‘mom편한 공동육아나눔터(16개소)’, 취약계층 산모들의 임신과 출산을 지원하는 ‘mom편한 예비맘 프로젝트’, 가정에서는 엄마로 사회에서는 복지 최전선에서 일하는 워킹맘 사회복지사들을 위한 ‘mom편한 힐링타임’, 방과 후 아동 보호시설 환경을 개선해주는 ‘mom편한 꿈다락’ 등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1226호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봉호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미디어
  • 제호 : 비즈월드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339-81-01207)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최순희
  • 편집인 : 최순희
  • 비즈월드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비즈월드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