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대통령, 일정 절반이상이 '비공식 개인시간'
트럼프 대통령, 일정 절반이상이 '비공식 개인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비즈월드] 도날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일정 가운데 약 60%는 '비공식 개인시간'을 의미하는 '이그제큐티브 타임'(executive time)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미국의 인터넷매체 악시오스가 3일(현지시간) 보도한 바에 따르면 지난해 11.6 중간선거 이후로 지난 1일까지,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3개월 가량의 일정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일정은 일명 '이그제큐티브 타임'(executive time)으로 총 297시간 15분이었습니다. 전체 502시간 55분 가운데 59%를 차지한 것입니다.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트럼프 대통령은 거의 매일 오전 8시부터 11시까지는 이그제큐티브 타임으로 보냈으며 때로는 하루 9시간 종일 이그제큐티브 타임을 사용하는 등 하루 평균 7시간꼴로 비공식 개인시간을 가진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공식일정 중 첫 번째 회의(대개 11시 또는 11시30분)는 종종 정보 브리핑 또는 직원 참모와의 30분간의 회의로 시작됩니다.

아침형 인간인 트럼프는 일반적으로 이그제큐티브 타임 (Executive Time)에서 처음 5시간을 보냅니다. 트럼프의 공식일정은 매일 오전 8시부터 11시까지 공식 집무실인 오벌 오피스에서 시작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표=악시오스 홈페이지 캡처

그러나 종종 오전 6시 이전에 일어나는 트럼프는 그 시간 동안 오벌 오피스에는 들어가 있지 않는다고 악시오스는 밝혔습니다. 그 대신 그는 숙소에서 TV를 보고, 신문을 읽고, 보좌관, 의원, 친구, 행정부 관리 및 비공식적인 고문들과 전화로 보고 읽은 것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같은 악시오스의 보도에 대해 사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은 전임자들과는 다른 리더십 스타일을 가지고 있으며 그 결과는 스스로를 말해 준다"고 이메일로 답변을 보내왔다고 악시오스 측은 전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1226호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봉호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미디어
  • 제호 : 비즈월드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339-81-01207)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최순희
  • 편집인 : 최순희
  • 비즈월드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비즈월드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