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먹거리 위한 공동전선 구축"…SK텔레콤, 하만·싱클레어와 미국 자동차 시장 공략
"미래 먹거리 위한 공동전선 구축"…SK텔레콤, 하만·싱클레어와 미국 자동차 시장 공략
  • 이봉호 기자
  • brian@bizwnews.com
  • 승인 2019.01.10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K텔레콤 제공
사진=SK텔레콤 제공

[비즈월드] SK텔레콤이 세계적인 기업과 미래 먹거리를 확보하기 위해 손을 잡았습니다. 이들은 힘을 모아 미국 자동차 시장을 공략할 계획입니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은 'CES 2019'가 열리고 있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세계 최대 자동차 전장 기업 하만(CEO 디네시 팔리월), 미국 최대 규모의 지상파 방송사 싱클레어 방송그룹(CEO 크리스토퍼 리플리)과 '북미 방송망 기반의 전장용 기술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습니다.

이들은 이번 MOU를 통해 미국 내 카라이프 혁신을 주도할 차량용 플랫폼을 공동으로 개발하게 됩니다. 플랫폼은 미국 전역의 운전자가 차량 내에서 방송망을 활용해 ▲고품질 지상파 방송 ▲HD맵 실시간 업데이트 ▲차량통신기술(V2X, Vehicle to Everything)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합니다.

이와 함께 SK텔레콤은 이번 협력으로 미국 자동차 시장에 진출하게 됩니다. 하만과 싱클레어의 높은 점유율을 기반으로 2억7000만대로 추산되는 미국 전역의 차량을 공략한다는 목표입니다. 여기에 이들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향후 급격한 성장이 예상되는 글로벌 커넥티드카 시장에도 진출해 새로운 먹거리를 창출할 것으로 보입니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미디어와 모빌리티는 '5G 시대' 들어 혁신적인 변화를 맞이할 핵심 사업 분야"라며 "각 분야를 선도 중인 하만, 싱클레어와 함께 미국 시장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63-8 (삼창프라자빌딩) 1226호
  • 대표전화 : 070-8955-2580
  • 팩스 : 070-8955-258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봉호
  • 법인명 : 주식회사 비즈월드미디어
  • 제호 : 비즈월드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 04586 (사업자등록번호 339-81-01207)
  • 등록일 : 2017-06-21
  • 발행일 : 2017-08-01
  • 발행인 : 최순희
  • 편집인 : 최순희
  • 비즈월드미디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비즈월드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bizwnews.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