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6 13:00 (토)
형지, 송도서 '글로벌 패션기업' 꿈 키운다…'글로벌패션복합센터' 착공
형지, 송도서 '글로벌 패션기업' 꿈 키운다…'글로벌패션복합센터' 착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패션그룹 형지가 인천 송도에 '글로벌패션복합센터'를 건립, '글로벌 패션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사진은 센터 조감도. 사진=형지 제공
패션그룹 형지가 인천 송도에 '글로벌패션복합센터'를 건립, '글로벌 패션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사진은 센터 조감도. 사진=형지 제공

패션그룹 형지가 인천 송도에서 '글로벌 패션기업' 꿈을 키우기 시작했습니다.

형지는 지난 22일 인천 송도에서 '형지 글로벌패션복합센터' 착공식을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이 센터는 형지의 글로벌 기자 전초기작 될 것으로 보입니다.

송도 지식정보단지역 인근에 위치한 센터는 대지면적 1만2501.6㎡(약 3782평) 부지에 지하 3층 지상 23층 규모로 지어집니다. 오피스(지상17층)는 믈론 오피스텔(지상23층)과 판매시설(지상 3층) 등도 들어섭니다.

특히 형지는 이 센터를 바탕으로 글로벌 사업 진출에 속도를 붙일 계획입니다. 송도를 패션의 새로운 장으로 만드는 동시에 송도국제도시의 인프라를 활용, 센터를 중국 등 아시아 및 글로벌 진출의 발판으로 삼겠다는 전략입니다. 

실제로 형지는 구체적인 목표도 수립했습니다. 지난 2016년 글로벌 라이선스를 보유한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까스텔바작의 글로벌 역수출, 학생복 엘리트의 중국 진출 등이 그것입니다.

이와 함께 형지는 센터 완공 후 형지의 주요 계열사와 협력사 등 1000여 명이 근무하는 사무공간과 주거공간, 판매시설 등을 통해 고용 창출과 글로벌 인재 채용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이 외에도 형지는 송도에 패션 관련 기업과 세계적인 패션학교의 유치를 가속화 해 산학연 클러스터를 구축할 예정입니다. 여기에 지역민과 함께 즐기는 패션문화 공연 등을 지속적으로 유치하는 등 지역문화 창출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형지 관계자는 "글로벌패션복합센터를 형지 브랜드의 해외 진출을 비롯해 글로벌 인재양성과 R&D 사업의 허브로 구축하겠다. 이를 중심으로 K패션을 이끄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